아직 열차 안입니다.

 

 

 

 

 

 

 

 

 

협곡 사이로 보이는 마을.

 

 

 

 

 

 

 

 

 

헠헠 귀요미 발견

 

 

 

 

 

 

 

 

 

 

이곳에서 살면 행복할까요?

 

 

 

 

 

 

 

 

 

아 해맑게 나왔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음 기차로 갈아탑니다.

 

 

 

 

 

 

 

 

 

 

 

 

윗쪽과는 완전 다른 아랫마을 날씨

 

 

 

 

 

 

 

 

 

밥먹으러 옴

 

 

 

 

 

 

 

 

 

크림소스를 끼얹은 소고기 덮밥이랍니다.

보기에는 뜨악스러워도 뭐 맛 괜찮더라구요 ㅋㅋㅋ

 

 

 

 

 

 

 

 

와인 한잔 얻어마셨쪄요 *'_'*

 

 

 

 

 

 

 

 

후식도 챙겨먹었쪄요

 

 

 

 

 

 

 

 

 

 

 

버스기사 아저씨 도촬

 

메롱

 

 

 

 

 

 

 

 

 

이제 스위스를 벗어나 이태리, 밀라노로 갑니다.

 

 

 

 

 

 

 

 

 

그전에 휴게소에 들러야지요

 

 

 

 

 

 

 

 

 

포즈가 너무 어정쩡해서 검지와 중지 사이에 담배를 한 개 그려넣어보았습니다.

골초다운게 자연스럽고 좋네요.

 

 

 

 

 

 

 

 

 

휴게소 마트

 

 

 

 

 

 

 

 

 

 

사진보니 왜 맥주를 안샀을까 쪼꼼 아쉬워질라하네요

 

 

 

 

 

 

 

 

스위스 하면 치즈!

치즈 하면 스위스!

 

 

 

 

 

 

 

 

 

전 돼지라서 밥 먹고 후식으로 샌드위치 골랐으요

 

 

 

 

 

 

 

 

 

프레즐처럼 생긴 빵에 햄만 슬쩍 끼워넣었는데 짭쪼롬하니 먹을만....

 

근데 비싸요 ㅠㅠ

 

 

 

 

 

 

 

 

 

 

이렇게 스위스를 떠납니다.

 

 

 

 

 

 

 

 

 

 

그림자 때문에 경계가 저렇게 생기는게 뭔가 멋져보이네요

 

 

 

 

 

 

 

 

 

 

어느 순간 로밍 안내문자가 와있습니다. 국경을 넘었다는거지요.ㅋ

 

 

 

 

 

 

 

 

 

이제 밀라노!

 

 

 

 

 

 

오늘부터 저 동유럽 여행 시작합니다.ㅎㅎ

이 기간 동안 서유럽 여행글 자동으로 올라가게 예약 포스팅 걸어놓고가요!

 

와이파이 잡히는 족족 들어와볼거구요 -_ㅠ

 

다녀오겠씸미다

 

 

 

 

 

 

Posted by Sunyoung Cho